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심판에 로진 던진 몽고메리 20G 출장정지… 갈 길 바쁜 삼성 어쩌나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9-14 18:06 야구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마이크 몽고메리. 삼성 라이온즈 제공

▲ 마이크 몽고메리. 삼성 라이온즈 제공

마이크 몽고메리(삼성 라이온즈)가 결국 징계를 피하지 못했다. 갈 길 바쁜 삼성으로서는 외국인 투수의 20게임 출장 정지라는 변수로 머리가 아프게 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4일 상벌위원회를 열어 몽고메리에게 20경기 출장정지와 제재금 300만원을 부과했다. 몽고메리는 지난 10일 대구 kt 위즈전에서 4회를 마치고 주심에게 항의하다 퇴장 조치를 받은 후 심판에게 로진백을 던지는 초유의 사태를 만들었다.

심판 판정에 대한 불만 표시는 낯설지 않은 장면이지만 로진백까지 집어던지는 장면에 파문이 컸다. 김성철 주심은 몽고메리에게 12초룰을 지적했고 몽고메리는 다른 불만요인까지 쌓여 로진백은 물론 유니폼 상의까지 벗어 던져 물의를 빚었다.

몽고메리의 언행은 해외에서도 큰 화제가 됐고 MLB닷컴, ESPN를 비롯해 여러 매체에서 사안에 대해 비중 있게 다뤘다. 2016년 월드시리즈에서 시카고 컵스의 마지막 아웃카운트를 책임지는 등 메이저리그 경력이 화려한 그의 언행은 화제가 될 수밖에 없었다.

벤 라이블리의 대체 선수로 입국한 몽고메리는 7경기에서 1승2패 평균자책점 5.23의 성적을 내고 있었다. 그러나 삼성이 35경기를 남겨둔 시점에서 20경기 징계를 받음으로써 삼성에게 더 큰 고민을 안겨주게 됐다.


류재민 기자 phoem@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