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최지만 MLB 올스타전 선발 출전 불발…기회는 살아있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7-01 15:59 해외야구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사진은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이 지난달 12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타깃 필드에서 열린 2022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경기 1회초에서 팀 동료 얀디 디아즈의 안타를 틈타 2루에서 홈을 향해 달리고 있다. 미니애폴리스 AP 뉴시스

▲ 사진은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이 지난달 12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타깃 필드에서 열린 2022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경기 1회초에서 팀 동료 얀디 디아즈의 안타를 틈타 2루에서 홈을 향해 달리고 있다. 미니애폴리스 AP 뉴시스

이달 20일(한국시간) 열릴 예정인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올스타전 출전 선수를 뽑는 팬 투표가 종료됐다. 아메리칸 리그(AL) 1루수 명단에 올스타 후보였던 최지만(31·탬파베이 레이스)의 이름은 발견할 수 없었다. 하지만 아직 기회는 남아 있다.

MLB 사무국은 올시즌 올스타전에 출전할 아메리칸 리그와 내셔널 리그(NL) 각 포지션별 팬 투표 결선 진출자를 1일 발표했다.

아메리칸 리그 최다 득표자인 뉴욕 양키스 외야수 에런 저지(30)와 내셔널 리그 최다 득표자인 애틀란타 브레이브스 외야수 로날드 아쿠냐 주니어(25)가 올스타전 선발 출전 기회를 얻었다.

이 두 선수를 제외하고 팬 투표에서 투수와 1루수, 2루수, 3루수, 유격수, 지명타자 포지션마다 선수 2명씩 선발됐다. 외야수 포지션은 4명이 뽑혔다. 양대 리그 최다 득표자를 제외한 나머지 선수들이 각 포지션별로 올스타전 선발 출전 경쟁을 벌인다.

투표 결과 탬파베이가 속한 아메리칸 리그 1루수 올스타전 선발 출전 기회를 놓고 류현진(35)이 속한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간판타자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23)와 시애틀 매리너스 강타자 타이 프랜스(28)가 경쟁하게 됐다. 최지만이 들어갈 자리는 없었다.

비록 최지만의 올스타전 선발 출전은 무산됐지만 감독·선수 추천을 통해 선발이 아니더라도 올스타전에 출전할 가능성은 여전히 남아 있다. 팬 투표 1위는 올스타전 선발 출전 자격을 얻고, 감독·선수 추천 선수는 교체 선수 자격으로 올스타전에 나설 수 있다.

최지만이 이번 시즌 올스타전에 뽑힌다면 박찬호(2001년), 김병현(2002년), 추신수(2018년), 류현진(2019년)에 이어 MLB 올스타전에 출전하는 역대 다섯 번째 한국 선수가 된다. 이 중 류현진은 2019년 LA 다저스 시절 내셔널 리그 올스타 선발로 뽑힌 적이 있다.

올 시즌 95회째를 맞은 MLB 올스타전은 오는 20일 미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다.

오세진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