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우크라 대사관, 김건희 여사 패션에 ‘하트 뿅뿅’… “저항과 용기 입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7-02 16:43 정치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스페인서 우크라 국기색 옷 선봬 ‘감사 인사’
김 여사, 바이든 여사와도 우크라 환담 나눠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30일(현지시간) 나토(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회의 참석차 방문한 스페인에서 마드리드 마라비야스 시장 내 한인 교포 식료품점을 들르고 있다. 2022.06.30 뉴시스

▲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30일(현지시간) 나토(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회의 참석차 방문한 스페인에서 마드리드 마라비야스 시장 내 한인 교포 식료품점을 들르고 있다. 2022.06.30 뉴시스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관은 윤석열 대통령의 배우자인 김건희 여사가 나토(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회의 참석차 방문한 스페인에서 ‘우크라이나 룩’ 패션을 선보인 것에 대해 공식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감사 인사를 건넸다.

지난 1일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관은 페이스북에 “대한민국 영부인 김건희 여사가 세계적으로 저항과 용기를 상징하는 ‘노랑과 파랑’ 색상의 옷을 입었다”는 글을 올렸다. 글 말미에는 우크라이나 국기 색과 같은 파랑과 노랑 하트 이모티콘을 하나씩 붙였다.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관이 게시물에 함께 올린 사진에는 김 여사가 지난달 30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마라비야스 시장 안에 있는 한국 식료품점을 방문한 모습이 담겼다. 당시 김 여사는 노랑색 블라우스와 하늘색 치마를 입고 있어 우크라이나 국기 색에 맞춘 복장이 아니냐는 해석을 낳았다.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28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왕궁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부인 질 바이든 여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6.28 대통령실 제공 뉴시스

▲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28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왕궁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부인 질 바이든 여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6.28 대통령실 제공 뉴시스

대통령실에 따르면 김 여사는 하루 전인 29일 스페인 왕실이 주관한 ‘나토 정상 배우자 프로그램’에 참여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부인 질 바이든 여사와 우크라이나 관련 환담을 나누기도 했다.

김 여사는 “바이든 여사의 우크라이나 방문에 감동을 받았다”며 말을 걸었다. 바이든 여사는 지난달 우크라이나 우즈호로드 지역을 직접 방문한 바 있다.

이에 바이든 여사는 “(우크라이나에서) 젤렌스키 여사와 함께 아이들을 포함한 난민들을 만났는데 (아이들이 직접) 총을 쏘는 장면 등을 목격하며 큰 충격을 받았다. 우크라이나 아이들과 난민들의 정신건강이 우려되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김 여사는 “바이든 여사의 우크라이나 방문은 한국에도 적지 않은 반향을 일으켰다. 부군과 함께 가지 않고 홀로 가신 용기와 그 따뜻함에 감동을 받았다”고 말하자 바이든 여사는 “높은 자리에 가면 주변에서 많은 조언이 있기 마련이지만, 중요한 건 자기 자신의 생각과 의지”라며 “자신을 있는 그대로 보여주라(Just be yourself)”라고 조언했다.

이정수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