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SS501 출신 박정민, 190억 건물주”…시세차 126억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10-04 17:45 경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5년 전 총 64억 원에 매입

박정민 올라트엔터테인먼트 제공

▲ 박정민
올라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SS501 출신 뮤지컬 배우 박정민(35)이 190억 원 상당의 건물을 보유한 건물주라는 보도가 나왔다.

4일 한국금융신문에 따르면 박정민은 서초동 소재 100억 원 상당의 상가와 90억 원 상당의 주택을 보유하고 있다.

상가 건물의 규모는 지하 1층, 지상 4층으로 서초역과 방배역 사이에 있다. 지하 1층은 카페, 1층은 점포, 2~3층은 사무실, 4층은 주택 용도로 활용되고 있다. 주택 건물은 상가건물 바로 뒤로, 지상 1층에서 지상 2층 규모다.

박정민은 2017년 10월 상가, 주택 건물을 각각 35억 원, 29억 원 총 64억 원에 매입했다. 그중 49억 2000만 원을 은행에서 담보 대출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박정민은 주택 건물을 90억 원에 매물로 내놓았다. 해당 가격에 매각이 결정되면 약 5년 만에 시세차익 61억 원을 거두는 것이다. 상가 건물은 주변 시세를 고려하면 약 100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2005년 그룹 SS501로 데뷔한 박정민은 ‘내 머리가 나빠서’, ‘유 아 맨’, ‘스노우 프린스’ 등 다수의 히트곡을 발표했다.

이후 뮤지컬 배우로 전향해 2008년 뮤지컬 ‘그리스’에 출연했으며 2010년 골드티켓 뮤지컬 기대주상을 받았다. 일본어를 잘해 2010년 일본 뮤지컬 ‘키즈나-소년이여 대지를 품어라’에 카메오로 출연하기도 했다.

2012년에는 대만 드라마 ‘번당화원’에 한국에서 자란 화교 재벌 3세 박희환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2019년 한국-베트남 합작영화 ‘오빠가 화났다’에 출연하는 등 아시아권에서 활약했다. 또한 꾸준히 단독 콘서트를 통해 팬들을 만나고 있다.

이보희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이종락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